기후위기시계
  • 월드비전, ‘교실에서 찾은 희망’ 캠페인
[헤럴드경제=이지웅 기자] 국제구호단체 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은 학교폭력예방의 일환으로 행복한 학교, 행복한 교실 문화정착을 위한 캠페인, ‘교실에서 찾은 희망’을 10일 홈페이지 런칭을 시작으로 오는 28일부터 7월 6일까지 10주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 캠페인은 전국 초, 중, 고등학교 학급 및 최소 15명 이상의 동아리도 참여가 가능하며 캠페인 동영상을 보고 캠페인 송과 플래시몹 율동을 연습해서 유투브에 동영상을 올리는 미션을 수행하면 참여할 수 있다. 매주 30팀씩 동영상 우수작을 선정하여 미스터피자 7판 쿠폰을 발송한다. 또 참여소감을 남긴 참여자 중 매주 20명씩을 추첨하여 월드비전 나눔 상품도 증정한다.

특히, 올해에는 교육부와 EBS가 후원사로 참여해, 캠페인을 마친 후 심사를 통해 참여율이 높은 최우수학교를 선정해 월드비전회장상, 교육부장관상, EBS사장상, 미래엔 사장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또한 올해부터는 월드비전 홈페이지뿐 아니라, 카카오스토리를 통해 당첨자발표와 우수 참여소감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 2012년부터 캠페인을 진행한 결과, 전국 총 2만4457명의 학생과 교사가 참여했으며, 반 전체가 다 함께 협력하여 캠페인 송을 배우고 플래시몹 동작을 연습하는 과정을 함께 참여한다는 점에서 참여자들에게 긍정적으로 평가되고 있다고 월드비전은 설명했다.

월드비전 전영순 국내사업본부 본부장은 “2012년에 이어, 2013년에는 캠페인 참여자수가 2배가 늘 정도로 교사와 학생 모두의 호응을 얻고 있다”며 “개인 단위의 참여가 아니라 학급 단위의 참여라는 점, 그리고 교실에서 앉아서 받는 학교폭력예방교육이 아니라, 몇 주에 걸쳐 쉬는 시간, 점심시간 등 시간을 쪼개 학생과 교사가 함께 마음을 모아야 참여 가능한 캠페인이기에 그 의미가 더욱 크다”라고 기대를 전했다.

향후 월드비전은 학교폭력예방에 중점을 두어, 교실에서 찾은 희망 캠페인, 학교폭력예방을 주제로 한 아동권리정책포럼, 아동권리정책총회(가칭) 등을 통해 아동들의 눈높이에 맞는, 아동들의 목소리를 담은 정책이 실현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 정부와 협력하여 사업을 전개해나갈 예정이다.

plat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