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안동시, 대구시 및 8개 구·군과 우호교류 협정 체결
이미지중앙

권기창 안동시장이 28일 대구 관내 8개 구·군과 우호교류 협정을 체결했다.(안동시 제공)


[
헤럴드경제(안동)=김성권 기자]경북 안동시는 28일 대구시청 산격청사에서 대구시 및 8개 구·군과 우호 교류 협정을 체결했다.

맑은 물 공급과 상생발전에 관한 협약에 따라 양 도시의 지속 가능한 동반성장과 우호 교류 증진을 위해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양 도시가 가진 자원을 최대한 공유·활용 및 지속 가능한 협력사업 적극 발굴·추진 행정, 경제, 관광, 문화, 예술, 체육 등 공동 관심 사항 관련 지속적인 교류협력 추진 및 민간단체 교류 활동 지원·육성 각종 재난·재해 시 상호 지원 안동시 우수 농축특산품 마케팅을 위한 대구시의 적극 협력·지원 기타 필요한 사항은 상호 협의 결정 등 다방면으로 상호 협력한다.

특히, 안동시 14개 읍·면과 대구시 8개 구·군을 11로 매칭, 도시와 농촌 등 각각 고유 자원의 특징을 활용한 교류를 통해 상호보완의 실익을 얻을 계획이다.

또 안동시 읍·면에서 생산되는 농·축산물의 대구시 및 구·군과의 직거래 등 실질적인 교류사업으로 시민 이익을 증진해 나갈 예정이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안동댐·임하댐의 맑은 물 공급과 상생발전에 관한 협약에 따라 양 도시의 협력사업의 첫걸음으로서 대구광역시 및 8개 구·군이 안동시와 우호교류협정 맺게 됐다""행정·경제·관광·문화 등 다방면의 교류로 우호 교류도시의 롤모델이 될 수 있도록 모두 함께 손잡고 나아가자"고 말했다.

권기창 안동시장은 "안동시와 대구 관내 8개 구·군이 우호교류 협정을 체결해 양 도시의 고유 자원을 최대한 공유·활용한 공동발전을 도모하고 지속가능한 협력사업을 발굴·추진해 시민의 이익증진과 삶의 질이 향상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현재 안동시는 8개 국내 도시와 교류를 맺고 있다. 경기(이천시), 전북(전주시), 경남(진주시), 서울시(송파구·종로구), 충남(공주시), 강원(강릉시) 등과 자매결연을 맺고, 서울시와는 2016년 우호 협력을 체결해 교류하고 있다.



ksg@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