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김천대 학생 3명 코로나19 확진....이동경로 파악중

  • 기사입력 2020-11-19 16: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를 이송하고 있다.(사진은 특정 기사내용과 관계없음)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김천에서 대학생 3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9일 김천시보건소와 김천대학교 등에 따르면 김천대학교 간호학과 학생 2명과 공공경찰행정학과 학생 1명이 전날 코로나19 검체검사를 한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간호학과 여학생 1명은 김천시 지좌동 치매안심센터에서 지난 9일부터 실습 중이었고, 간호학과 다른 여학생 1명은 실습에 참여하기 전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공공경찰행정학과 학생은 천안에서 대중교통을 이용해 등하교한 것으로 확인됐다.

방역당국은 이들이 함께 지낸 적이 없는 것으로 보고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김천시보건소는 치매안심센터 직원 40여 명과 실습 중이던 김천대 간호학과 학생 70, 경찰행정학과 학생 20명에 대해 코로나19 검체 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김천대학교는 간호학과와 경찰행정학과 건물을 폐쇄하고 방역을 진행하고 있다.

코로나19에 확진된 김천대학교 학생 3명 모두 이 학교 기숙사에 거주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