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2021년 수산인의 날 기념일에 경북 포항서 만나요!..제10회 수산인의 날 포항서 열려

  • 기사입력 2020-10-20 00:4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세종시 해양수산부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2021년 제10회 수산인의 날 기념행사개최지로 경북 포항시가 재 선정됐다.

올해 포항에서 열릴 예정이던 9회 수산인의 날기념행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여파로 취소됐기 때문이다.

20일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수산인의 날 기념행사 개최지는 통상 전년도에 후보지를 공모한 후 현지조사와 선정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결정되는데 올해 10월 선정위원회 심의 결과 2021년도 행사 개최지로 경북 포항시가 최종 재 선정됐다.

수산인의 날(매년 41)’1969년 어민의 날로 시작돼 1973 권농의 날로 통합된후 2011년에 다시 어업인의 날로 부활됐다.

이후 20155월 제정된 수산업?어촌 발전 기본법에 따라 수산인의 로 명칭을 변경해 매년 정부 차원의 기념행사로 열리 있다.

이경규 해양수산부 수산정책관은 내년에는 코로나19 상황이 나아져 그간 어려웠던 수산업 경제상황을 극복하는 전국 수산물 대축제 행사로서 수산인의 날 기념행사를 열 수 있게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역대 개최지로는 2012년 제 1회 경기도 고양시(KINTEX)를 시작해 2회 부산시(BEXCO), 3회 서울시(COEX),4회 전남여수시 (세계박람회장),5회 충남보령시 (문화회관) 6부산시(BEXCO), 7회 제주 서귀포시 (제주국제컨벤션센터), 8회강원 동해시(동해웰빙레포츠타운),9포항시(미개최)등 이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