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경주서 달리던 열차 트레일러와 꽝…승객 2명 경상

  • 기사입력 2020-10-19 16:5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경북 경주시 외동읍 동해선 철도 냉천건널목 무궁화호 열차 사고 현장. (경북도 소방본부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19일 오후 111분쯤 경북 경주시 외동읍 연안리 동해선 철도 냉천건널목에서 무궁화호 하행선 열차와 트레일러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50대 열차 승객 2명이 무릎과 목 등에 통증을 호소하는 경상을 입어 병원으로 후송됐다.

사고는 곡물을 트레일러에 싣고 가던 트랙터가 동대구역을 출발해 부산방향으로 운행하던 열차와 충돌하면서 발생했다.

사고 당시 열차는 선로에서 이미 분리된 트레일러를 100m 가량 끌고 가다 멈췄다.열차 승객 45명 가운데 2명이 경상을 입었지만 , 열차 기관사나 트랙터 운전자는 다치지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오후 238분즘 현장을 모두 정리한뒤 통행을 정상화했다.

이미지중앙

경북 경주시 외동읍 동해선 철도 냉천건널목 무궁화호 열차 사고 현장. (경북도 소방본부 제공)


ksg@heraldcoe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