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온라인 풍기인삼축제 성료…글로벌 건강축제 재확인,640만명 시청·접속

  • 기사입력 2020-10-18 14: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2020온라인경북영주풍기인삼축제모습(영주시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2020 온라인경북영주풍기인삼축제가 18일 폐막식을 하고 열흘간 의 대장정을 마무리했다.

시에 따르면 지난 9일부터 시작된 제23회 영주풍기인삼축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23회 풍기인삼축제를 온라인으로 열었다.

이 기간동안 유튜브채널, 사회관계망서비스(SNS), TV방송프로그램 등을 통해 총 640만 명 이상의 접속자(시청자)를 기록, 글로벌 건강축제의 명성을 재확인했다.

이번 축제는 다양한 온라인 콘텐츠 프로그램과 색다른 참여 이벤트를 선보여 당초 예상을 뛰어넘는 폭발적인 참여를 이끌어냈다.

시는 개막식에 앞서 풍기인삼의 오랜 전통과 우수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헬기와 드론으로 '인삼 씨 뿌리기 행사'가 소백산 일원에서 진행됐다.

풍기읍 행정복지센터에 방송 스튜디오를 설치하고 다양한 축제 프로그램을 실시간 중계했다.

개막식에서는 장욱현 영주시장이 최초 주자가 돼 2명 이상의 지명자에게 풍기인삼을 전달하는 '풍기인삼구매 챌린지'가 시작돼 10일간 풍기인삼 홍보와 판매에 주도적 역할을 담당했다.

인삼 생산자와 판매자, 문화예술단체와 일반시민이 직접 참여하는 40여개 개방형 열린 프로그램을 제작해 방송 위주로 진행된 타 축제와 차별화를 보였다.

시는 온라인 축제인 만큼 오프라인으로 인삼판매 부스를 따로 마련하지는 않았다.

이미지중앙

유튜브채널, 사회관계망서비스(SNS), TV방송프로그램 을 통해 풍기 인삼을 홍보하기위한 촬영모습(영주시 제공)


대신 각 인삼시장 상인회를 통해 판매량을 추산한 결과 지난해 축제기간 판매량보다 20% 이상 매출이 늘었다고 밝혔다.

작년 축제 때 호응이 좋았던 '인삼블랙프라이데이'를 운영해 인삼을 10~15% 할인판매했다.

택배비 지원' 행사도 마련해 저렴한 가격으로 우수한 풍기인삼을 구입할 수 있도록 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이번 온라인 풍기인삼축제를 통해 풍기인삼의 인기를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이번 축제를 계기로 내년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도 대성공을 거둘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시는 이날 '2020온라인 경북영주풍기인삼축제'는 이날 폐막됐지만 전국적인 관심에 힘입어 30일까지 풍기인삼축제 웹사이트, 유튜브 등을 통해 온라인풍기인삼축제를 연장 운영하고 인삼을 할인 판매한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