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포항에 전국 첫 테마형 `산림조합 로컬푸드 직매장` 개장....카페·레스토랑 복합공간 조성

  • 기사입력 2020-09-16 18:1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포항시 산림조합 로컬푸드 직매장 내부 모습. (포항시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포항시 흥해읍에 전국 최대 규모의 로컬푸드 직매장이 문을 열었다.

포항시는 16일 로컬푸드 판매시설, 시민 휴식을 위한 카페·뷔페·레스토랑 등을 갖춘 '포항시산림조합 로컬푸드 직매장'을 임시개장했다고 전했다.

시는 당초 지난달 로컬푸드 직매장을 개장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잠정 연기하다 추석을 앞두고 임시개장을 결정했다.

로컬푸드 직매장은 숲마을(흥해읍 새마을로 331-6) 내에 들어섰다.

1층에는 유리 온실 카페와 직매장이, 2층에는 뷔페, 푸드 코트가 있다.

직매장 형태 중 전국에 소수인 복합매장으로 건축됐다. 자체 매장 면적도 전국 최대 규모인 927이다.

이곳에는 친환경 농산물, 영일만친구인증 브랜드 가공식품, 포항축협의 무항생제 축산물, 수산물 인증 브랜드 해선생의 수산물까지 건강한 먹거리를 판매해 지역민의 힐링과 연계된 친환경 품목의 직매장을 목표로 한다.

시는 지난해 사업 선정 초기부터 원활한 운영을 위해 지역 288호 출하 농가를 조직했다.

특히 포항시농산물품질관리원의 지원을 받아 출하되는 농산물을 무작위로 검사하는등 안전성에 중점을 뒀다

오주훈 포항시 농식품유통과장은 "소비자에게 안전하고 신선한 농산물을 저렴하게 공급해 선도형 지역 경제 창출 랜드마크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