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멸종 위기 야생식물 지네발란 대규모 서식지 발견....드론 띄어 찾아내
이미지중앙

개화한 지네발란 꽃(다도해해상국립공원서부사무소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다도해해상국립공원서 멸종위기야생생물급 지네발란(학명:SarcanthusscolopendrifoliusMakino) 대규모 군락지가 발견됐다.


국립공원공단 다도해해상국립공원서부사무소는 다도해 해상 도서지역에서 무인항공기(이하 드론)를 활용한 멸종위기·자생 식물 조사 과정에서 확인했다고 31일 밝혔다.

멸종위기야생생물과 특정생물은 일반적으로 늪이나 호수, 해안, 절벽과 같이 인적 드문 곳에 서식해 개체 유무나 분포 면적과 같은 정보를 얻기 힘들다.

사무소는 7월부터 사람이 접근하기 힘든 도서 벽지에 드론을 투입해 지네발란 군락지를 발견했다.

이번에 발견한 지네발란은 제주도와 전남도 일부 지역에서만 자생하는 환경부 지정 멸종위기야생생물급 식물로 고목이나 바위에 붙어서 자라는 특성 때문에 발견이 쉽지 않아 더욱 가치가 있다.

이미지중앙

지네발란 (다도해해상국립공원서부사무소 제공)


드론이 위해야생동물 관찰 용도로 쓰인 적은 있지만, 멸종위기종 조사를 위해 활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0규모 군락지에 , 200여 개체가 넘게 대규모로 자생하고 있었다고 사무소는 설명했다.

오창영 서부 사무소 해양자원과장은 "앞으로도 드론과 같은 최신 기술을 활용해 멸종위기야생생물 자생지 복원과 서식지 보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