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영주경찰서, 보이스피싱 피해 막은 농협직원 표창

  • 기사입력 2020-01-23 10:5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류창선 영주 경찰서장이 전화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한 영주농협 직원(가운데)에게 표창장을 수여하고 있다(영주경찰서 제공)


[헤럴드 대국경북=김성권 기자]농협 직원의 신속한 상황판단과 대처로 고객의 소중한 재산을 지켜냈다.

경북 영주경찰서는 23일 전화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한 영주농협 남영주지점 직원에게 표창장을 수여하고 감사의 뜻을 표했다.

영주농협 남영주지점 직원은 지난 21일 고객 A씨가 금융정보 유출을 빙자한 사기전화를 받고 현금 1,700만 원을 인출하려는 것을 제지한 후, 112에 신고 함으로써 피해를 막았다.

류창선 영주 경찰서장은 최근 현금 인출을 유도하는 수법이 기승하고 있는데, 무엇보다 금융기관에서 적극적인 대응과 협조가 절실하다.”, “앞으로도 금융기관과 협업해 보이스피싱이 없는 안전한 영주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