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장수조이월드 송종박 회장 아너소사이어티 영주6호 회원가입

  • 기사입력 2018-11-19 15: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송종박 장수조이월드 회장이 아너 소사이어티 영주6호(경북 91호) 회원으로 가입했다. 사진 왼쪽부터 신현수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송종박 장수조이월드 회장, 장욱현 영주시장(영주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영주시는 장수이월드'의 송종박 회장이 1억 원 이상 개인 고액 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으로 가입했다고 19일 밝혔다.경북에서는 91번째, 영주에는 6번째이다.

이날 오전 장수조이월드 놀이동산에서 진행된 회원 가입식에는 신현수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을 비롯해 장욱현 영주시장, 영주시 나눔봉사단 회원 등이 참석했다.

송종박 회장은 "그동안 영주시민들로부터 받아온 사랑을 소외된 이웃들에게 나누기 위해 가입했다"고 밝혔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지난해 영주1호 탄생에 이어 1년여 동안의 짧은 기간에 아너 소사이어티 6호까지 탄생한 것은 영주가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선비정신이 깃든 고장임을 증명하는 것"이라며 환영했다.

아너소사이어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설립한 고액 기부자 모임으로 최초 가입금액 300만원 이상 5년 이내 1억 원 이상 기부할 경우 개인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영주지역에서는 지난해 김점곤 신도물산 대표의 가입을 시작으로 서익제 영주기독병원장(영주2), 장덕흠 에이스씨엔텍 대표(영주3), 김수현 소방공무원(영주4), 김무현 소방공무원(영주5)이 뒤를 이었다.

이처럼 1년이란 짧은 기간에 고액기부자 6호까지 탄생한 것은 영주가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선비정신이 깃든 고장이라는 점을 증명하는 셈이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