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예천군청 김규찬선수 아시안컵 양궁대회 2관왕

  • 기사입력 2018-07-12 15:4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예천군청 소속 국가대표 김규찬 선수가 10일까지 대만 타이페이에서 열린 아시안컵 양궁대회에서 2관왕에 올라 시상식에 올라있다.(예천군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예천군청 소속 국가대표 김규찬 선수가 최근 대만 타이페이에서 열린 아시안컵 양궁대회에서 2관왕에 올랐다.

남자 리커브 개인전에서 우리나라 대표팀은 모두 4강에 진출했고 김규찬 선수는 정태영(국군체육부대)선수를 상대로 승리해 결승에서 신재훈 선수(코오롱 엑스텐보이즈)를 꺽었다. 김 선수는 결승에 오른 배재현(청주시청) 선수를 상대로 세트 스코어 65로 승리해 개인전 우승을 했다.

이날 오전에 열린 단체전에서는 김규찬선수를 비롯한 배재현, 정태영, 신재훈이 팀을 이룬 한국남자대표팀은 인도를 제압하고 우승을 메달을 거머졌다.

8강에서 대만팀에 세트 스코어 60으로 승리했고 4강에서는 베트남팀을 상대로 53으로 승리해 결승에 진출한 남자 대표팀은 인도를 상대로 51 압도적인 점수 차로 승리해 단체전 우승을 했다.

이번 대회에 한국은 리커브 남자 개인전과 단체전, 혼성경기, 여자 개인전을 우승했고 컴파운드 남자 개인전, 단체전, 여자 단체전, 혼성경기에 금메달을 획득하는 등 금메달 8, 은메달 3, 동메달 3개를 획득해 종합 우승 차지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