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안동 농산물도매시장 올해 첫 경매

  • 안동농협 농산물공판장 초매식 행사 가져
  • 기사입력 2018-01-04 17: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안동농협농산물 공판장이 4일 첫 초매식과 경매행사를 열고 올한해도 풍년과 무사안녕을 기원했다.(안동시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안동농협 농산물 공판장(조합장 권순협)4공판장에서 희망의 첫 경매를 했다.

이날 행사에는 출하자, 농민, 중도매인, 유통관계 종사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해 올 한해의 첫 출발을 알리는 경매를 축하했다.

이들은 경매에 앞서 초매식 행사를 진행하고 풍년과 무사안녕을 기원했다.

안동농협 농산물 공판장은 지난해 농산물 거래실적은 총 2,285억원 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안동농협이 1,245억원, 안동청과가 1,040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해를 거듭할수록 매출이 신장돼 명실상부한 공영도매시장으로 성장했다.

안동은 전국 최대의 농산물 생산지로서 사과, 산약, 고추, 생강, 우엉 등 다양한 농산물이 생산되고 있다. 특히 안동농협농산물 공판장은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도매시장 평가에서도 3년 연속 우수법인으로 지정돼 안동 농산물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안동을 홍보하는 역할을 해 나가고 있다.

안동농협과 안동청과는 그동안 지역농산물 유통을 선도해 오면서 농산물 제값 받기와 공판장 활성화, 나아가 지역사회 환원사업을 꾸준히 수행해 왔다. 아울러 지역농업과 함께하는 상생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농민의 어려움에 보탬이 되고자 10억원의 큰돈을 내놨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안동 농산물의 유통이 활성화돼 지역 농민과 유통인이 다 같이 미소 짓는 한 해가 되길 기원한다.” 지역농산물도매시장이 전국 최고의 농산물 유통시장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