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송 진보객주시장 야시장 개장
이미지중앙

[헤럴드경제(청송)=김병진 기자]경북 청송군은 지난 21일 진보객주시장에서 전통의 흥취와 현대의 문화가 만나는 새로운 야시장을 개장했다.

이날 개회식에는 한동수 청송군수, 우병윤 경북도 경제부지사, 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했으며 먹거리 시식, 문화한마당행사 등이 펼쳐졌다.

올해 연말까지 매주 토요일 개장하는 먹거리 야시장은 지역의 역사ㆍ문화ㆍ관광자원 및 특산품을 전통시장과 연계해 장보기ㆍ문화체험ㆍ관광이 어우러진 시장이다.

음식은 지난 8월부터 (사)한국안주문화연구소가 객주시장 음식점을 대상으로 컨설팅을 시행, 10개 업소가 참가해 핫핫 매운 통닭 발, 버터 새우꼬치구이 등 20여 종의 주전부리를 개발했다.

한동수 청송군수는 "고속도로 개통,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등재 등으로 관광객이 청송에 몰려오고 있다"며 "진보 객주시장 야시장 개장을 계기로 더 많은 관광객이 청송의 관광지를 둘러보고 먹거리를 맛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