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6.25전쟁 호국영웅 안동출신 이일영 공군중위 추념행사

  • 2017-09-13 17:51|김성권 기자
이미지중앙

6.25전쟁 안동출신 호국 영웅 이일영 공군중위의 추념식에서 권영세 안동시장이 묵념하고 있다.(안동시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안동시는 13일 국가와 민족을 위해 목숨을 바친 안동출신 이일영 공군중위의 숭고한 희생정신과 명예 선양을 위한 추념식을 도산면 동부리에 소재한 이일영 공원에서 가졌다.

시에 따르면 고 이일영 중위는 6.25전쟁당시 대구 영천지구 일원에서 수백 명의 적을 격멸했다. 원산지구 상공에서는 적의 벙커와 대공포 진지를 공격하던 중 안타깝게도 대공포에 피탄 되자 기체를 적진으로 돌진해 24세의 꽃다운 나이로 조국의 하늘에서 장렬히 산화한 호국영웅이다.

목숨을 바친 전쟁 영웅의 이름과 업적을 기억하기 위해 안동시에서는 이일영 공원을 조성했다
. 지난해 7월에는 안동시 명예도로 1호로 공원 앞 도로 700m 구간을 호국영웅 이일영로로 부여했다.

이미지중앙

고 이일영 중위의 유가족들이 자비로 만든 기념관이 권영세 안동시장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관식을 가졌다.(안동시 제공)


특히 유족들이 자비로 도산면 서부리에
13일 개관한 기념관이 전후세대에게 호국헌신 정신을 본받는 산 교육장이 될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박인숙 시 사회복지과장은 이번 추념식 행사를 통해 6.25전쟁의 역사적 의의와 교훈을 상기시키고, 참전용사의 명예선양과 호국안보 의식 고취는 물론, 북한 핵실험으로 인한 자유와 평화 수호를 위한 안보의식 결집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했다.

ksg@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