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칠곡군, 미녀 공무원들 태극기 사랑법 주목

  • 2017-08-13 14:44|김병진 기자
이미지중앙

[
헤럴드경제(칠곡)=김병진 기자]경북 칠곡군에 근무하는 미혼 여성 공무원 3인방의 남다른 태극기 사랑법이 주목을 받고 있다.

광복절과 낙동강세계평화 문화대축전을 앞두고 김혜진(38), 김혜민(31), 정재은(26) 주무관이 태극기 사랑 문화 확산을 위해 의기투합했다.

이들은 최근 얼굴에 곱게 태극기 페인팅 및 태극기 문양의 머리띠를 만들어 착용하고 민원봉사실 앞에서 태극기 달기를 홍보했다.

기획실에 근무하는 김혜민 주무관은 "태극기가 특정한 시기에만 사랑받는 것이 아니라 일상에서 더욱 많은 군민들로 부터 사랑을 받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칠곡군은 주요도로변 및 청사 벽면에 태극기를 게양하고 각 기관 및 가정에 태극기를 달도록 독려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태극기 달기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kbj7653@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