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중기청-중진공, ‘중소기업 기술사업화 역량강화’ 사업 신청접수

  • 2017-03-21 14:10|이경길 기자
[헤럴드경제=이경길(울산) 기자]


울산지방중소기업청(청장 권수용) 및 중소기업진흥공단 울산지역본부(본부장 김대규)은 기술개발은 완료했으나 사업화(매출발생, 양산)가 되지 않은 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중소기업 기술사업화 역량강화’ 사업을 신청접수 한다고 21일 밝혔다.

‘중소기업 기술사업화 역량강화’ 사업은 기술사업화 진단을 통해 사업화 유망기술 보유기업을 선발하고, 선발기업에게 사업화 기획, 시장검증, 시장친화형 기능개선 지원 및 추가 연계지원 등을 통해 중소기업이 자체 사업화를 추진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기업 맞춤형 사업이다.

신청대상은 정부 R&D 성공판정 기술 또는 특허 등록된 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으로 신청 시 해당 기술은 사업화 진행이 되지 않은 기술이어야 하며, 기업 당 1개의 기술사업화 추진 과제만 신청 가능하다.

대상기업으로 선정되면 사업화 추진 로드맵 작성 및 각종 중소기업 지원사업과의 연계를 위한 단기 코칭을 받을 수 있으며, 이에 소요되는 전문가 비용은 전액 지원한다.

시장검증은 양산을 위한 투자결정 이전에 잠재고객 납품을 위해 필요한 성능테스트, 시장 반응조사 및 고객 패널조사 등을 지원하며, 사업비의 75%이내에서 최대 27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시장친화형 기능개선은 개발된 기술의 상용화를 위한 성능향상 및 기능개선에 필요한 개발 보조금을 지원하며, 선정 기업에게는 1년 이내 최대 1억원까지 지원 가능하다.

개발된 기술의 사업화를 희망하는 중소기업은 중진공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상세내용을 확인할 수 있으며, 접수기한은 3월 20일부터 31일까지이다.

hmdlee@heraldcorp.com
광고_한국동서발전
MDFS농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