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분당&판교
  • 포그리트, UX 정량분석 서비스 '뷰저블' 오픈베타 진행

  • 기사입력 2017-03-06 10:5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분당판교=황정섭 기자]포그리트(대표 박태준)는 온라인 사용자의 UX(사용자 경험)를 정량 분석하는 서비스 '뷰저블(beusable)'의 오픈베타를 지난 6일부터 진행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포그리트는 웹과 모바일 사용자의 UX 빅데이터를 정량적이고 시각적인 데이터로 제공하는 서비스를 개발, 운영하는 스타트업이다. 직원 대부분이 네이버 UI 개발 출신들로 구성됐으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가 마케팅 등을 지원하고 있다.

뷰저블 서비스의 차별화 포인트는 구글 애널리틱스(GA)처럼 사용자 행태의 결과값을 제공하는 것과는 달리 사용자 행태의 '과정'을 제공한다는 데에 있다. 박태준 대표는 "단순 통계를 뛰어넘어 UX 결과값에 대한 과정을 시각적인 데이터로 제공해 사용자 행태의 원인과 해결방안을 제시하는 것이 특장점"이라고 말했다.

이미지중앙

이 밖에도 뷰저블은 UX에 특화된 기능을 제공해 번거롭고 오래 걸리는 UX 분석을 쉽고 빠르게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게 된다. 박 대표는 "전문가만의 한정된 영역을 넘어 온라인 서비스에 관련된 모든 사람들이 사용자 UX를 쉽게 적용하고 다룰 수 있도록 서비스를 설계했다"고 말했다.

뷰저블 오픈베타 서비스는 간단한 회원가입을 통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사용자 UX에 대한 연구자료와 적용방법을 담은 블로그를 통해 전문적인 UX 관련 자료도 제공하고 있다.

jshwang@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