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분당&판교
  • 전자칠판 '고터치', 킥스타터 이어 인디고고 통해 세계시장 본격 진출

  • 기사입력 2016-12-14 12: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분당판교=황정섭 기자]애니랙티브(대표 임성현)는 자사가 개발한 전자칠판 '고터치'에 대해 지난 13일(현지시간)부터 미국 인디고고를 통해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이 제품은 이미 지난 10월 킥스타터를 통해 11만 달러의 펀딩에 성공한 바 있다. 당초 목표액 3만 달러를 훨씬 뛰어넘는 수치다. (본보 10월 10일자 기사 참조)

임성현 대표는 "미국의 2대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에 내놓은 제품은 모바일과 웹에서 통합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2.0 버전이며, 현재 양산 초기단계에 들어가 내년 2월 출시할 예정"이라면서 "이로써 글로벌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하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미지중앙

미국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인디고고에 등록된 '고터치' 캠페인 화면 캡처.


고터치는 모바일 기기와 PC를 비롯해 TV, 프로젝터 등 디스플레이 화면을 대형 터치스크린 보드로 전환해 상호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는 스마트 전자기기다. 전자펜으로 글씨를 쓰거나 그림을 그릴 수 있는데다, 저장과 다자간 공유도 가능해 회의실, 교실, 가정 등에서 널리 활용될 전망이다.

임 대표는 "고터치는 실시간으로 상호간 비주얼 대화를 할 수 있는 새로운 툴(tool)을 제공함으로써 브레인스토밍, 콘셉트 회의 등 발전적인 커뮤니케이션에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고터치를 구성하는 전자펜과 센서는 약 70g에 불과해 휴대도 간편하다. 소매가격은 159 달러로 형성되어 있으나, 이번 인디고고 캠페인에서는 99 달러로 책정했다. 임 대표는 "해외진출 과정에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의 지원이 큰 도움이 됐다"고 덧붙였다.

jshwang@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