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올 여름 휴가는 경주 보문관광단지로 놀러오이소"

  • 8월31일까지 Summer 그랜드세일 실시
  • 기사입력 2016-05-31 14: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Summer 그랜드세일 쿠폰북 표지.(사진제공=경상북도관광공사)


[헤럴드 대구경북=은윤수 기자]경주 보문관광단지가 다가오는 여름 최대 60% 할인된 가격으로 관광객을 모시는 그랜드세일을 실시한다고 31일 밝혔다.

경북관광공사가 주최하고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광주·대구고속도로 확장개통에 따른 호남권 관광객 유치와 지역 관광활성화를 위해 보문관광단지 입주업체, 안동 유교랜드, 고속도로휴게소가 공동으로 참여하는 할인행사이다.

행사는 6월1일부터 오는 8월31일까지 3개월 동안 실시되며 보문관광단지 11개 입주업체, 안동 유교랜드, 고속도로 10개 휴게소가 참여한다.

관광객들은 할인쿠폰을 통해 숙박, 전시, 놀이시설, 공연 등을 최대 60%까지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고속도로 휴게소의 경우 당일 휴게소 식사이용객에 한해 아메리카노 한잔을 무료로 제공한다.

해당 할인쿠폰이 담긴 리플릿은 천안, 금강 등 경부선 주요 고속도로 휴게소와 순천, 지리산 등 호남선 주요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받을 수 있다.

또한 보문관광단지 입주업체, KTX역사(동대구, 신경주, 광주송정역) 내 관광안내소, 경북관광홍보관에서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행사기간 동안 보문관광단지에서는 매주 토요일 국악공연, 밴드연주 등 다양한 공연을 무료로 즐길 수 있다. 특히 6월19일, 7월18일, 8월17일에는 '보름愛는 보문愛 보문호반 달빛걷기' 행사도 열려 관광객들의 즐길거리를 더할 예정이다.

김대유 경북관광공사 사장은 "공사는 기존에 경북을 찾기 어려웠던 호남권 관광객이 경북을 찾을 수 있도록 이번 행사와 더불어 올 하반기 경북북부 11개 시·군과 공동으로 광주광역시 거리홍보, 팸투어 등 다양한 홍보마케팅 행사를 계획하고 있다"며 "호남권 관광객을 비롯한 많은 관광객들이 경북을 방문해 시원한 여름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경북관광공사와 한국도로공사 대구·경북본부는 지난 2013년 7월 경북관광 연계홍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 할인행사 등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공동 마케팅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yseun@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