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울산&경남
  • 부산銀, ‘지역 문화예술 발전기금’ 4천만원 부산문화재단에 전달

  • 기사입력 2016-04-25 12:2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 울산경남=이경길기자]
이미지오른쪽


[사진설명]
왼쪽부터 부산문화재단 안재홍 경영지원팀장, 조정윤 기획홍보팀장, 이문섭 대표이사, 성세환 BNK금융그룹 회장, 명형국 부산은행 경영기획본부장, 오성호 지역발전홍보부장, 이승우 행복금융팀장


BNK금융그룹(회장 성세환) 부산은행이 ‘부산지역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올해 4천만원의 기금을 지원한다.

부산은행은 25일 오전, 부산은행 본점(부산 문현금융단지 내 소재)에서 부산문화재단(대표 이문섭)에 부산지역 문화예술 발전기금 4천만원을 지원하는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지원금은 부산은행이 지난 2015년 1월, 부산문화재단과 지역 문화예술과 메세나 활성화를 위해 3년간 총 1억 2천만원을 지원하는 협약에 따른 것으로 지원금은 앞으로 ‘문화도시 기반 구축’과 ‘예술창작 활동 및 관련 공연 지원’ 등에 사용된다.

부산문화재단은 2009년 1월, 문화예술을 통해 부산을 창의와 품격을 갖춘 문화도시로 만들고자 부산시 문화예술지원 공공기관으로 설립되어 현재 ‘기초예술 진흥’, ‘문화예술향유 기회 확대’, ‘문화예술교육 활성화’ 및 ‘국제문화 교류’ 등을 활발히 추진 중이다.

BNK금융그룹 성세환 회장은 “지역의 대표 금융그룹으로서 지역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BNK금융그룹 부산은행은 예술단체 후원 뿐 아니라 다양한 자체 문화예술 지원 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시민들을 위해 부산은행 본점과 신창동 지점에서 갤러리를 운영 중이고,청년 음악인재 양성을 위한 ‘행복한 음악캠프’, 부·울·경 지역 중고등학교를 방문해 뮤지컬을 공연하는 ‘행복한 힐링스쿨’, 찾아가는 음악 공연인 ‘쌈지 금융콘서트’ 등 메세나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고 있다.


hmdlee@heraldcorp.com


광고_한국동서발전
MDFS농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