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KB자산운용, ‘KBSTAR KIS국고채30년Enhanced’333이벤트 진행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KB자산운용(대표이사 이현승)이 채권형 상장지수펀드(ETF) 매수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벤트 기간은 지난 4일부터 11월 3일까지로, KBSTAR ETF 홈페이지를 통해 ‘KBSTAR KIS국고채30년Enhanced ETF’ 상품의 300만원 이상 보유 내역을 인증하면 된다.

KB자산운용은 이벤트 기간 내 참여한 고객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총 333명에게 경품을 지급한다. 경품은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4(3명) ▲애플 에어팟 3세대(30명) ▲스타벅스 아메리카노(300명)로, 당첨자는 오는 11월 11일 발표할 예정이다.

최근 한달간 개인 순매수 126억원이 몰린 ‘KBSTAR국고채30년Enhanced ETF’는 국내 채권ETF 중 듀레이션이 가장 긴 것이 특징이다. 듀레이션이 길수록 금리 변동에 따른 채권 가격 변동성이 높기 때문에 시중 금리 하락을 예상하는 개인투자자가 많아졌음을 의미한다. 9월 29일 기준 국고채30년물 금리는 4.1%로, 2012년 9월 11일 발행 이후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다.

KB자산운용 ETF마케팅본부 금정섭 본부장은 “채권시장 변동성이 높아진 만큼 개인 투자자들이 채권형 ETF의 방향성 매매를 통해 자본 차익을 추구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아졌다“며, ”듀레이션이 긴 ‘KBSTAR KIS국고채30년 Enhnaced ETF’에 투자 시 향후 금리 인하를 예상해 정기 적립식 투자도 좋은 방법“이라고 말했다.

채권 ETF 명가인 KB자산운용은 2009년 국내 최초 채권 ETF인 ‘KBSTAR 국고채3년 ETF’를 선보이며 채권 ETF 시장을 개척해 왔다. 현재 국내에는 총 75개(국내 59종, 해외 16종)의 채권형 ETF가 상장되어 있고, KB자산운용은 가장 많은 상품(인버스 ETF 5종 포함, 국내 15종·해외 5종)을 운용 중이다.

KB자산운용의 채권 ETF에 투자한다면 금리 상승 및 하락 시 방향성을 고려한 모든 투자가 가능하다. 오는 10월 안정성을 높인 존속기한 있는 채권 ETF 2종 상장을 비롯하여 투자자들이 시장에서 상황에 맞는 채권 투자전략을 실행할 수 있도록 다양한 채권 ETF를 제공할 예정이다.

bigroot@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