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가천대, 하와이 어학연수 98명 파견
[가천대 제공]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가천대(총장 이길여)가 여름방학에 맞춰 미국 하와이에서 어학연수와 문화체험을 할 수 있는 하와이 가천 글로벌센터 어학연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3주과정 단기어학연수(Hawaii Gachon Elite Course)는 오는 27일부터 3회로 나눠 총 58명이 참여하며 장기 어학연수생(Hawaii Gachon Premium Course)은 15주 동안 40명이 참여한다. 가천대는 코로나19로 해외 연수 경험이 적었던 것을 고려해 방학 중 1회 파견하던 단기연수를 3회로 확대했다.

파견학생들은 1차에서 학점과 영어 성적, 국제화 프로그램 참여 실적 등을 종합해 서류심사로 선발한 뒤 2차에서 심층인성면접 및 영어면접을 진행해 최종 선발했다.

가천대는 학생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장학금을 대학에서 지원하고 있다. 파견에 앞서 21일 대학 글로벌센터 국제홀에서 파견학생들에게 장학금과 장학증서를 수여했다.

하와이가천글로벌센터는 유명 관광지 와이키키 해변에서 5분 거리에 위치해 있으며 지난 2012년 개관했다. 센터는 지상 3층 규모로 최대 60여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는 방 32개와 라운지, 야외수영장, PC LAB 등의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연간 300여 명의 학생이 3주에서 최장 15주까지 머물며 영어공부와 현지 문화체험을 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1800여명의 학생들이 어학연수를 다녀왔다.

가천대는 이와함께 학생들의 국제감각을 키워주기 위해 단기해외파견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가천대는 이번 여름방학을 활용해 영국, 미국, 스페인 등 5개국 8개 대학으로 총 58명을 파견한다.

최경진 국제교류처장은 “코로나19로 학생들이 세계 무대로 나가 글로벌 역량을 키우기가 어려웠던 점을 감안해 하와이 단기어학연수 횟수를 늘렸다”며 “이번 어학연수가 외국어 구사 능력을 갖추고 국제적 감각을 키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