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한화정밀기계, 차세대 고속 칩마운터 출시
XM520, 전자제품 내장보드 고속 자동조립 설비
중속 칩마운터 세계 1위 위상
한화그룹 첨단 전자장비 제조회사 한화정밀기계(대표 옥경석)가 지난 6일 경기도 수원(광교)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스마트 SMT & PCB ASSEMBLY 2022’ 전시회에 참가했다. [한화정밀기계 제공]

[헤럴드경제=서경원 기자] 한화그룹 첨단 전자장비 제조회사 한화정밀기계(대표 옥경석)는 지난 6일 경기도 수원(광교)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스마트 SMT & PCB ASSEMBLY 2022’ 전시회에 참가했다고 7일 밝혔다.

‘스마트 SMT & PCB 어셈블리 2022’는 국내 SMT(Surface Mount Technology·표면 실장 기술) 전시회로 전자 제조 응용 분야 및 자동화 시스템을 통합한 제조 솔루션 전시회다. 코로나19로 3년만에 개최됐다.

한화정밀기계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차세대 고속 칩마운터(Chip Mounter, 핸드폰 등 고밀도·고집적 생산기술이 요구되는 전자제품을 제어하는 내장보드를 고속 자동 조립하는 장비) 신제품 ‘XM520’을 출시했다. 그러면서 이 제품의 고속·고정도(高精度) 장착 기술과 범용성 및 이형(異形) 부품 대응 기술을 강조했다.

XM520은 시간당 10만점의 전자부품(칩)을 장착할 수 있는 고속 칩마운터로 동급 최고의 실 생산성과 품질을 구현했으며, 폭넓은 부품 대응력과 유연한 PCB(인쇄회로기판) 대응력으로 고객 생산 라인에 최적화된 조합이 가능하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또 자동으로 빠른 기종 변경이 가능하게 하는 사용자 편의성을 극대화해 호평을 받았다.

한화정밀기계는 또 고속 칩마운터 ‘HM520 NEO’를 주력으로 한 고속 모바일 라인과 주변 장비와의 M2M(Machine To Machine) 기능을 전시해 고도화 된 기술력을 홍보하고, 미니 LED 디스플레이 시장에서 독점적 입지를 확보한 전용 장비 ‘HM520h’을 출품해 실장 대응 역량을 선보였다.

회사가 또한 중점을 둔 것은 고객의 지능화, 자동화 요구에 발맞춰 자체 개발한 통합 소프트웨어 ‘T-Solution(티-솔루션)’이다. 이는 영상 컨텐츠를 활용해 SMT 제조공정 부문별로 적용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 솔루션으로 고객의 여러 요구에 대응이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검사기 장비와 정보를 연동하여 장착 품질을 실시간으로 보정하는 T-M2M(Machine To Machine) 기능을 선보이고, 스마트 워치 등 웨어러블 기기를 활용해 원격으로 생산라인을 관리하는 T-SMART(티-스마트) 솔루션도 선보여 생산공정을 유기적으로 연결하고 지능화 자동화한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을 전시했다.

라종성 한화정밀기계 산업용장비 사업부장 전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주최 측의 전시회 운영 어려움이 있었으나 당사가 메인 스폰서로써 적극적으로 주도하여 결국 전시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게 되어 국내 SMT산업에 큰 기여를 한 것 같아 기쁘다”며 “앞으로 지속적 신기술 개발과 투자를 통해 제조공정의 ‘디지털 & AI 시대’에 걸맞은 고객 맞춤형 통합 플랫폼 솔루션을 공급하여 ‘한화 브랜드’가 위용을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화정밀기계는 한화그룹 내에서 SMT, 반도체 패키징, 공작기계 등 제조장비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주력 사업인 SMT 장비 사업은 중속 칩마운터 분야 글로벌 시장 점유율 1위로 독일, 일본 등 글로벌 정밀기계 제조사와 경쟁하며 독자적으로 설계, 생산 및 서비스 할 수 있는 국내 유일 회사다.

gi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