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한난, 국내최초 구역전기 활용 IT센터 유치 성공
조감도[한난 제공]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가 국내 최초 구역전기를 활용한 IT센터 유치에 성공했다고 9일 밝혔다.

한난은 고양삼송, 동남권 유통단지, 상암2지구 세 곳에서 총 138MW의 열병합발전설비를 통해 약 4만 7천 세대에 전기를 안정적으로 생산해 직접 판매하는 구역전기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지난해 황창화 한난 사장은 “공급설비 용량부족 등의 문제로 구역전기 신규 사용신청이 제한되는 일이 없도록 공급방안의 적극적인 검토가 필요하다”면서 구역전기 사업 경쟁력 강화를 지속 강조했다.

이에 한난은 구역전기사업의 경영 여건 개선과 한국형 IT 뉴딜(디지털) 정책에 부응코자 고양삼송지구 내 “IT센터 유치”를 목표로 노력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와 협력해 전기공급 가능 안내 및 설비 안전성을 적극적으로 홍보, 지난 5월 IT센터 건립을 희망하는 업체의 구역전기 사용신청을 받아 IT센터 유치에 최종 성공했다.

한난 관계자는 “이번에 국내 최초로 구역전기를 활용하는 IT센터를 유치함으로써 설비 안정성 등 한난 구역전기 사업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고 말했다.

이번 IT센터 유치를 통해 한난은 구역전기사업 추진 기반을 강화해 향후 탄소중립 에너지 리더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계획이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