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삼성화재, 신규 다이렉트 브랜드 ‘착’…생활밀착형 플랫폼으로 재탄생

[헤럴드경제=정경수 기자] 삼성화재가 새로운 브랜드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을 선보였다. 신규 브랜드를 디지털 사업의 구심점으로 삼고 삼성화재 다이렉트를 생활밀착형 플랫폼으로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최영무 삼성화재 사장은 27일 오후 자체 메타버스 플랫폼 ‘썸’에서 다이렉트 브랜드 런칭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에 선보인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은 고객에게 ‘착’ 맞는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를 ‘착착’ 제공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보험 플랫폼이 평소에도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라는 소비자 의견을 반영했다.

이 날 삼성화재는 향후 디지털 사업 전략 및 계획도 함께 소개했다. 김규형 삼성화재 디지털본부장은 “언택트가 일상화되면서 향후 보험사의 온라인 사이트는 단순히 보험을 가입하는 곳이 아닌 보험을 매개로 한 서비스 플랫폼이 되어야 한다”며 “삼성화재 다이렉트는 생활밀착형 플랫폼으로 변화할 것”이라고 디지털 사업 방향을 제시했다.

삼성화재 다이렉트는 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개인별 라이프 스타일에 착 맞는 초개인화된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그 외 운전을 자주 안하면 다른 혜택이 제공되는 운전자보험 등 기존에 시도하지 않은 다양한 상품도 지속 출시할 예정이다.

새로운 서비스도 개발 중이다. 안전운전, 건강관리 등 일상 속에서 고객이 좋은 습관을 만들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AI 기술을 활용해 원하는 보험료에 맞춘 최적의 보장을 소개하는 보험 피팅 서비스 등 보험 본연의 서비스도 개선된다.

다이렉트 화면 구성도 점진적으로 단순화된다. 복잡한 메뉴를 덜어내고 꼭 필요한 정보만 담아, 고객이 더 쉽고 쾌적하게 쇼핑하듯 보험을 구매할 수 있게 설계할 예정이다. 고객 개인을 위한 맞춤형 안내도 제공된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삼성화재 다이렉트는 보험을 가입할 때만 만나는 ‘보험 판매자’가 아닌 일상에서 만나는 ‘케어 메이트’로 변신할 것”이라며 “삼성화재의 새로운 도전을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kwate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