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2021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 경북 안동서 개막
26일 경북 안동탈춤공연장에서 열린 ‘2021 대한민국 균형발전 박람회 개막식’ 모습.[경북도 제공]

[헤럴드경제(안동)=김병진 기자]‘2021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가 26일 경북 안동에서 개막했다.

균형발전박람회는 2004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지역 박람회로, 국가균형발전 비전과 정책을 논의하고 지역혁신 사례를 공유하고 소통하는 장이다.

오는 28일까지 계속되는 올해 행사는 지역혁신 우수사례 등을 소개하는 ‘전시박람회’, 관련 전문가들의 집단지성의 장인 ‘정책박람회’, 지역혁신과 균형발전 주체들간 교류의 장인 ‘국민 참여행사’로 구성됐다.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전국 17개 광역단체, 안동시 등이 20여개의 홍보관을 꾸려 정부와 지자체의 균형발전 정책 성과와 향후 정책을 소개한다.

올해 행사에서 경북도는 ‘꿈을 향한 도전, 미래로의 여정’이라는 슬로건으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청년정책(이웃사촌 시범마을), 규제자유특구 등 지역의 균형발전정책과 미래형 산업 등을 전시한다.

27일과 28일에는 정부의 균형발전 정책을 점검하고 향후 과제에 대한 정책 전문가들의 토론의 장인 균형발전 정책박람회도 안동대에서 개최한다.

27일에는 ‘선진국시대 국가균형발전전략’을 주제로 유종일 KDI 국제정책대학원장이, 28일은 ‘분권과 균형의 정책적·제도적 조화’라는 주제로 조대엽 대통령직속 정책기획위원장이 기조강연을 한다.

이외에도 전국 각지에서 지역혁신과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분야의 단체 및 활동가들이 참여하는 국민참여 행사와 지역 경제활성화를 위한 투자유치 설명회 등도 열린다.

이철우 경북지사는 “함께 가야 멀리 간다는 말처럼 수도권과 지방이 골고루 잘사는 나라가 될 수 있도록 균형발전이라는 원대한 목표를 향해 정부와 함께 도가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