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바둑 레전드’ 조훈현·유창혁·이창호, 한중일 단체대항전 출격
12일 중국, 14일 일본과 맞대결
조훈현-유창혁-이창호 9단(왼쪽부터). [한국기원 제공]

한중일 3개국 바둑 레전드들이 맞붙는 2021 한중일 단체대항전이 열린다. 한국은 조훈현 유창혁 이창호 9단 트리오가 출전한다.

한국과 중국, 일본에서 각각 3명씩의 레전드들이 한 팀을 이뤄 단체전으로 승패를 겨루는 2021 한중일 단체대항전이 12일부터 14일까지 열린다.

주최국 중국은 녜웨이핑·위빈·창하오 9단이, 일본은 고바야시 고이치·고바야시 사토루·다카오 신지 9단이 출전한다.

이 대회는 각국 기원에서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중국 선수들만 랴오닝성 후루다오에서 경기를 갖는다. 단체대항전 대진은 12일 한국 대 중국, 13일 중국 대 일본, 14일 한국 대 일본의 대결 순으로 진행된다. 상금은 우승 30만 위안(5400만원), 준우승 20만 위안, 3위 15만 위안이며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에 초읽기 1분 5회가 주어진다.

김성진 기자

withyj2@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