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트렌드·프리콘·프롭테크…피데스개발, 포스트코로나 공간개발 3요소 제시
트렌드·프리콘·프롭테크 적용한
‘가산 모비우스 타워 코리빙하우스’ 소개
포스트코로나 공간개발 3요소. [피데스개발 제공]

[헤럴드경제=김은희 기자] 피데스개발은 30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통해 ‘포스트코로나 시대 공간개발 3요소’를 제시하고 이를 적용한 ‘가산 모비우스 타워 코리빙하우스(기숙사)’를 소개했다.

피데스개발이 제시한 포스트코로나 공간개발 3요소로 ▷트렌드(Trend) ▷프리콘(Precon·건축물 시공 전 시공과정을 시뮬레이션하는 일) ▷프롭테크(Proptech·부동산과 기술의 합성어)다. 이들 요소가 공간개발 기획부터 최종 활용까지 전 과정에 적용돼 최적화된 공간을 만들어야 한다고 피데스개발은 강조했다.

먼저 트렌드를 읽어 필요한 공간을 찾아내고 프리콘으로 공간개발 전 과정을 전문가의 집단지성으로 점검하며 프롭테크로 첨단 기술을 접목해 금융, 중개 및 운영, 관리 등을 최적화시킨다는 것이다.

김희정 피데스개발 R&D센터 소장은 “코로나를 겪으며 잠재됐던 공간 수요가 빠르고 다양하게 펼쳐질 것”이라며 “전문가 집단지성과 첨단 기술을 활용해야 포스트코로나 시대 수요를 만족시키는 공간을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가장 중요한 공간 트렌드로는 ▷안전·스마트 ▷위두(We Do·공간공유) ▷올인룸(All in room)을 꼽았다. 프리콘 사업관리는 공간개발 전 과정에 사업주와 설계자, 시공자 등 관련 전문가가 모여 최적의 공정 계획을 짜는 것으로 건축정보모델링(BIM), 가상현실(VR) 등을 적용한다.

또한 프롭테크로 공간개발과 운영의 효율을 높인다.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 빅데이터가 공간에 접목돼 소유와 운영관리, 사용주체가 전문화된다.

피데스개발은 이날 포스트코로나 시대 공간개발 3요소를 적용한 ‘가산 모비우스 타워 코리빙하우스’를 소개했다.

가산 모비우스 타워 투시도. [피데스개발 제공]

가산 모비우스 타워 코리빙하우스는 방역과 안전한 출입, 보안 관리를 위해 에어샤워부스, 엘리베이터 제균시스템, 터치없는 생체인식 출입시스템을 설치했다. 욕실 층상배관, 독립된 직배기 환기시스템을 적용해 내부에서도 바이러스나 오염 요소가 확산되지 않도록 했다.

전망이 좋은 최상층 루프탑 테라스 등을 다 함께 사용할 수 있는 ‘위두(We Do)’ 공간으로 조성했으며 공유 키친, 다이닝 라운지, 휘트니스, 런드리룸, 옥상정원 등도 조성된다.

사업계획 단계부터 프리콘 사업관리를 적용하고 프롭테크 협업을 통해 직방 계열사 셰어하우스 우주의 전문적 운영관리 시스템을 적용해 최대 8년을 관리해 준다.

ehk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