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갤폴드 아니야?”…샤오미 ‘똑 닮은’ 폴더블폰 출시한다 [IT선빵!]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이거 갤럭시 Z폴드 아니었어?…샤오미 ‘갤폴드 닮은꼴’ 폴더블폰 출시?”

샤오미가 상반기 중 자사의 첫 폴더블(접는) 스마트폰을 출시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웃폴딩(밖으로 접는) 폴더블폰일 것이란 당초 예상과 달리 삼성전자 갤럭시 Z폴드를 연상케 하는 인폴딩(안으로 접는) 폴더블폰이 먼저 출시될 전망이다. 외관 디자인은 물론 힌지 디자인 구조마저 갤럭시 Z폴드를 꼭 닮았단 주장까지 나온다.

11일 IT 팁스터(정보유출가) 디지털 챗 스테이션에 따르면 샤오미는 상반기 중 ‘샤오미 미 믹스 4 프로 맥스’란 이름의 첫 폴더블폰을 선보인다.

앞서 로스 영 DSCC(디스플레이서플라이체인컨설팅) 최고경영자(CEO)는 트위터를 통해 샤오미가 2020년 ▷아웃폴딩 ▷인폴딩 ▷클램쉘 등 3종의 폴더블폰을 출시할 것이라 주장한 바 있다. 그러면서 첫 폴더블폰이 화웨이의 전작 ‘메이트 Xs’와 유사한 아웃폴딩 스마트폰일 것이라 말했다.

하지만 지난 1월 유출된 시제품 추정 사진 및 디지털 챗 스테이션의 주장으로 미루어, 인폴딩 폴더블폰이 먼저 출시될 가능성이 낮지 않은 상황이다. 화웨이의 메이트 Xs라기 보단 갤럭시 Z폴드에 가까운 형태다.

샤오미 폴더블폰으로 추정되는 제품 사진. [출처=GSM아레나]

실제 지난 1월 온라인에 공개된 샤오미 폴더블폰 추정 사진을 살펴보면, 갤럭시 Z폴드와 꼭 닮은 디자인이 눈에 띈다. 볼륨 조절 장치 등이 오른쪽 측면에 위치해 있는 것도 동일하다. 다만 완전히 펼쳤을 땐 전면 카메라가 눈에 띄지 않는 점에 차이가 있을 뿐이다.

디지털 챗 스테이션에 따르면 갤럭시 폴드와 ‘닮은꼴’은 외관 디자인 뿐만이 아니다. 그는 샤오미 폴더블폰의 힌지 내부 구조 디자인 역시 갤럭시 Z폴드와 유사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힌지 디자인은 폴더블 폰 기술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다. 스마트폰이 부드럽게 접히고 열리도록 하는 핵심 부품이다. 앞서 삼성전자의 첫 폴더블폰인 갤럭시 폴드의 경우 첫 공개 당시 힌지 문제로 화면 손상 및 오작동 논란이 일자 제품을 수거하고 정식 출시일까지 미룬 바 있다. 이후 갤럭시 Z폴드 2, 갤럭시 Z플립 등을 출시하는 과정에서 힌지 개선에 성공, 폴더블폰 시장을 ‘싹쓸이’하고 있다.

한편 샤오미의 첫 폴더블폰은 4월 이후에 정식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r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