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홀릭앤플레이, 신보민 등 남녀 프로골퍼 7명과 의류 후원 계약
왼쪽 뒤 부터 시계방향으로 이종수, 정용훈, 박정우, 김요한, 선정선 대표, 채아라, 신보민, 이혜경 프로.[홀릭앤플레이 제공]

[헤럴드경제=김성진 기자] 골프의류 브랜드 홀릭앤플레이가 국내 남녀 프로골퍼 7명을 후원한다.

홀릭앤플레이를 생산하는 합리적인소비(대표 선정선)는 23일 서울의 한 스튜디오에서 프로골퍼 의류 후원 조인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올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시드를 획득한 신보민(26·SBI저축은행), 드림 투어에서 뛰는 이혜정(30) 채아라(31), 군 복무를 마치고 한국프로골프(KPGA) 스릭슨 투어로 복귀하는 이종수(28), G투어와 유튜버, 해설위원 등으로 활동하는 박정우(28) 김요한(36) 정용훈(25)이 후원 대상이다. 이들은 올 시즌 출전하는 모든 대회와 출연하는 방송에서 홀릭앤플레이 골프의류를 입는다.

장타가 주무기인 신보민은 지난해 7월 KBC 드림투어 with 웨스트오션CC 1차전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등 상금순위 13위에 올라 올 시즌 정규투어 풀시드를 따냈다.

신보민은 이날 조인식에서 “올해 정규투어는 처음이라 설렌다. 좋은 의류 브랜드로부터 후원을 받고 경기에 출전할 수 있게 돼 더 기쁜 마음이다. 성적으로 보답하겠다”며 정규 투어 데뷔를 앞둔 소감을 밝혔다.

홀릭앤플레이는 토종 골프의류 브랜드다. 합리적인소비에서 디자인부터 생산·유통까지 일원화해 진행한다.

withyj2@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