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롯데손보, ‘let:’브랜드 체계도 완성
브랜드 방향성 확립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롯데손해보험이 통합브랜드 ‘let:’에 확장성을 담아 ‘브랜드 체계도’를 완성했다고 1일 밝혔다.

롯데손해보험은 지난해 10월 보험서비스(상품), 채널, 업무 전반에 적용되는 통합브랜드 ‘let:’을 출범하고 올들어서는 ‘let: + @’형으로 서비스명을 새롭게 변경했다. 이어 통합브랜드 ‘let:’ 이야기 중심으로 전개되는 모든 시각적 커뮤니케이션 방향성을 체계적으로 담아 ‘브랜드 체계도(Brand Hierarchy Map)’를 완성했다.

롯데손보는 ‘브랜드 체계도’를 포트폴리오 브랜드(Portfolio Brand), 대표 서비스 브랜드(Feature Brand), 플랫폼 서비스(Platform Service) 등 세가지로 분류했다.

포트폴리오 브랜드는 보험 종목별로, 장기보험은 ‘let:care’, 자동차보험은 ‘let:way’ 그리고 일반보험은 ‘let;safe’로 정의한다. 대표 서비스 브랜드는 소방관보험을 ‘let:hero’, 종합건강보험은 ‘let:smile’, 긴급출동서비스는 ‘let:now’로 하는 등 ‘let:’의 아이덴티티(identity)를 강조해 브랜드 스토리를 효과적으로 알리는데 활용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플랫폼 서비스는 비대면 플랫폼 채널 ‘let:CLICK’, 임직원 알림톡 ‘let:CHEERS’와 같은 모습으로, 다양한 채널 및 내부구성원들을 위한 프로그램 영역까지도 확장된다. 디지털 컨텐츠와 유튜브, 소셜미디어 채널까지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롯데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에 완성된 ‘브랜드 체계도’는 롯데손보가 ‘let:’ 이야기를 중심으로 전개하고자 하는 시각적 커뮤니케이션 방향성의 기준이 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앞으로도 고객의 삶을 이해하고 응원하는 보험의 본질을 효과적으로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롯데손보는 본사 및 지점의 외부 간판과 홈페이지 등에도 통합브랜드 ‘let:’의 이미지를 반영해 시각적인 브랜드 정체성도 강화하고 있다.

hanir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