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던롭, NEW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 출시
트라이애드 퍼포먼스로 최대 비거리 실현
뉴 젝시오 프라임 로얄 에디션

[헤럴드경제=조범자 기자] 던롭스포츠코리아(주)(대표 홍순성)가 NEW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을 출시한다.

2021년 새롭게 출시하는 NEW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은 헤드와 샤프트, 그립까지의 트라이애드(TRI-add) 퍼포먼스를 통해 최대 비거리 고반발 매커니즘을 완성했다. 헤드 기술에만 집중됐던 고반발 메커니즘을 샤프트와 그립까지 확대한 것.

비거리 기술의 핵심인 트라이애드(TRI-add) 퍼포먼스의 첫번째 요소는 헤드에 새롭게 적용된 고반발 멀티 프레임 구조다.

클럽 헤드의 페이스와 바디 부분에 적용된 4단계 입체적 강도로 스프링 효과를 극대화한 멀티 프레임 구조, 탄성을 높이고 비중을 낮춘 티타늄 신소재 플랫 컵 페이스 설계로 기존 모델 대비 244%에 달하는 스윗 스팟 영역이 만들어졌다. 기존의 클럽 페이스면 만을 활용한 고반발 기술력의 한계를 뛰어넘는 반발 성능 구현으로 젝시오 프라임 사상 최대 비거리를 실현했다.

두번째는 던롭에서 자체 개발 생산하는 초경량 샤프트 기술이다. 초경량, 버트 중심 설계를 완성한 나노아로이 테크놀로지로 고강도, 고탄성 카본 기술을 적용했다. 클럽 헤드의 무게를 최대로 느낄 수 있는 초경량 샤프트 기술로 더 가볍고 더 빠른 스윙을 만들어 낸다.

세번째는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 전용 웨이트플러스 기술이 적용된 그립이다. 그립 끝 쪽에 무게를 더한 웨이트 플러스 테크놀로지로 흔들림 없는 임팩트를 실현한다.

아울러 젝시오의 모든 기술이 결집된 NEW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은 한국 골퍼에 대한 분석을 바탕으로 프리미엄 골프 시장에서의 이미지를 더욱 강화해 나가기 위해 클럽 헤드의 페이스 디자인, 솔의 뱃지와 그립 엔드캡의 골드 장식 등 소재와 디자인을 한층 업그레이드했다.

NEW ‘젝시오 프라임 로얄에디션’은 드라이버, 페어웨이우드, 하이브리드, 아이언의 남녀 모델을 동시에 출시한다. 자세한 내용은 젝시오 홈페이지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anju1015@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