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기선 기재 차관보 “부동산시장 안정위해 모든 정책 동원”
방기선 기획재정부 차관보[헤럴드DB]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방기선 기획재정부 차관보는 18일 “정부는 부동산시장 안정을 위해 모든 정책수단을 동원해 총력 대응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방 차관보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진행된 그간 부동산정책 추진현황 및 향후계획관련 관계기관 합동설명회에서 “새로운 제도들이 정착해 나가는 과정에서 아직까지 시장안정세가 안착되지 못한 점에 대해 송구스러운 마음”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설명회에는 기재부·국토교통부·국세청· 경찰청·서울시·금융감독원 등 관계부처 실국장급이 참석했다.

방 차관보는 “정부는 투기수요 근절, 실수요자 보호의 확고부동한 원칙하에 부동산정책을 마련·운영중”이라며 “이에 따라 정부는 작년 6·17, 7·10, 8·4대책 등 수급대책을 마련하였고,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통해 그간 마련한 대책의 추진상황과 필요한 후속조치를 꼼꼼히 살펴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부동산시장에서는 시장 수급상황과 함께 인구적·심리적 요인 등이 복합작용하고 있는바, 정부의 수급대책 뿐만 아니라 이러한 요인들이 함께 안정화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 자리는 그간 부동산 정책 추진실적과 향후 계획을 좀더 소상하게 말씀드리기 위해 마련했다”면서 “주택공급, 세제·금융, 시장 교란행위 차단 분야 등 부동산 정책 전반에 대해 관계기관이 합동으로 종합적인 설명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이날 설명회에는 ▷기재부( 부동산세제 개편 취지 및 단계별 주요 세제) ▷국토부(3기 신도시 등 신규택지 공급 및 공공정비사업 등) ▷서울시(공공재개발 시범사업지 8개소 4700호 공급 등) ▷국세청(부동산 거래관련 변칙적 탈세 차단) 등 각부처 발표가 진행됐다.

oskymoo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