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아이폰12+갤노트20”=갤럭시S21 [IT선빵!]
삼성전자 갤럭시언팩 2021에서 베일을 벗은 갤럭시 S21. [삼성전자 갤럭시언팩 2021 캡쳐]
[삼성전자 갤럭시언팩 2021 캡쳐]

[헤럴드경제=박혜림·박지영 기자] 삼성전자 ‘갤럭시S시리즈’가 달라졌다. ‘갤럭시S21시리즈’(Galaxy S21) 얘기다. 투박한 ‘아재 감성’은 오간 데 없이 사라지고 매끄럽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다시 태어났다. 스마트폰의 ‘눈’, 카메라에도 감성 한 스푼을 추가해 모든 일상을 드라마틱하게 담아낼 수 있는 데 주안점을 뒀다. 여기에 최상위 모델엔 갤럭시 S시리즈 최초로 S펜까지 넣었다.

삼성전자는 확 바뀐 갤럭시 S시리즈를 앞세워 5G(세대) 스마트폰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애플 아이폰12의 기세를 잠재우겠단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15일(한국시간) 온라인을 통해 ‘삼성 갤럭시 언팩 2021(Samsung Galaxy Unpacked 2021: Welcome to the Everyday Epic)’ 행사를 열고,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 S21 시리즈를 전격 공개했다.

갤럭시 S21 시리즈는 6.2형 디스플레이 크기의 갤럭시S21, 6.7형의 갤럭시 S21 플러스(+), 6.8형 갤럭시 S21 울트라 등 크기와 스펙이 다른 총 3종의 모델로 출시된다.

[삼성전자 갤럭시언팩 2021 캡쳐]

갤럭시 S21·S21+는 후면에 ▷1200만 화소 듀얼픽셀 광각 카메라 ▷6400만 화소 망원 카메라 ▷12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등 트리플(3개) 카메라를 탑재했으며, 전면에는 1000만 화소 듀얼픽셀 카메라를 탑재했다.

갤럭시 S21의 ‘끝판왕’은 갤럭시 S21 울트라다. 후면에 ▷1억800만 초고화소 광각 카메라 ▷12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2개의 1000만 화소 듀얼 픽셀 망원 카메라 등 쿼드(4개) 카메라, 전면에 ▷40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했다.

갤럭시 S21 시리즈는 전작과 ‘껍데기’부터 다르다. 유니크한 ‘컨투어 컷’(Contour Cut) 디자인으로 보다 세련되게 다듬어졌다.

여기에 역대 갤럭시 스마트폰 중 가장 강력한 성능의 최신 5nm 프로세서, 대폭 강화된 AI 기술로 모든 일상을 영화와 같이 생생하게 기록해주는 강력한 카메라를 탑재했다. 특히 동영상을 촬영해야 할지, 사진을 찍어야할지 모르는 애매한 상황에서 동영상과 사진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을 수 있다. 디테일과 생생한 색상을 담은 고화질의 8K 동영상을 촬영한 후 이를 캡쳐하면 3300만 화소의 선명한 사진을 기록할 수 있다. 디자인과 카메라 성능을 최우선으로 살피는 MZ세대를 정조준한 셈이다.

[삼성전자 갤럭시언팩 2021 캡쳐]

아이폰12에선 이번에도 지원되지 않는 최대 120Hz 주사율 디스플레이도 적용했다. 갤럭시 S21·S21+는 다이내믹 AMOLED 2X 디스플레이(Dynamic AMOLED 2X Display)를 탑재했고 콘텐츠에 따라 최대 120Hz 화면 주사율까지 자동으로 조정해준다.

갤럭시 S21 울트라는 삼성 모바일 디스플레이 중 가장 밝고 인텔리전트한 성능을 자랑한다. 처음으로 쿼드HD+ 화질에서 최대 120Hz 화면 주사율을 지원하며, 콘텐츠에 따라 10Hz부터 120Hz까지 자동으로 주사율이 조정된다.

무엇보다 갤럭시 S21 울트라에 갤럭시 S시리즈 최초로 S펜을 적용한 점이 가장 큰 변화라 할 수 있다. 그리기부터 노트 필기, 미세한 사진 편집 등 S펜의 경험을 그대로 즐길 수 있다. 삼성전자는 S펜이 포함된 2종의 새로운 커버 액세서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삼성전자 갤럭시언팩 2021에서 삼성전자 갤럭시 제품들의 혁신을 강조하는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 [삼성전자 갤럭시언팩 2021 캡쳐]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은 “갤럭시 S21 시리즈는 새로운 디자인, 전문가급 카메라, 강력한 성능을 모두 갖췄으며, 각자의 스타일과 니즈에 따라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할 것”이라고 자신감을 감추지 않았다.

갤럭시 S21 시리즈는 이달 29일부터 전 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국내에서는 오는 15일부터 21일까지 사전 예약을 진행하고, 29일 공식 출시한다.

갤럭시 S21과 갤럭시 S21+는 8GB RAM, 256GB 내장 메모리를 탑재한 모델로 출시되며, 가격은 각각 99만9900원, 119만9000원이다. 갤럭시 S21 울트라는 12GB RAM, 256GB 내장 메모리 모델과 16GB RAM, 512GB 내장 메모리를 탑재한 모델로 출시되며 가격은 각각 145만2000원, 159만9400원이다.

r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