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용인시, 공무원 국무총리상 포상금 전액 기부
용인공무원 노사문화 이웃돕기 후원금 전달.

[헤럴드경제(용인)=박정규 기자]용인시는 14일 ‘2020년 공무원 노사문화 우수행정기관 인증제’에서 받은 국무총리 기관 표창 포상금 350만원과 용인시 공무원노동조합이 마련한 성금 150만원을 더해 총 500만원을 이웃 돕기에 써달라며 기탁했다.

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0년 공무원 노사문화 인증제에서 백군기 용인시장 명예조합원 가입·노사협의회 운영 등 건전한 노사문화가 높은 평가를 받아 지난해 12월 국무총리기관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가정과 사회복지시설 지원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백군기 시장은 “민선7기 공약 중 하나인 공무원 직장노조 활성화로 받은 포상금을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할 수 있어 뜻깊다”면서 “용인시공무원노동조합에서 동참해줘 감사하다”라고 했다.

강윤균 용인시공무원노동조합 위원장은 “생활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보탬이 됐으면 좋겠고,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했다. 읍면동에서도 이웃돕기 성금품 기탁이 이어졌다. 처인구 동부동에선 통장협의회가 소외 계층에 전해달라며 10㎏짜리 백미 50포를 동 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수지구 죽전1동에선 통장협의회가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에 성금 200만원을 전하고,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도 성금 200만원을 추가 기탁했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