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 바둑대상] ‘이창호 기록 32년만에 경신’ 신진서, 생애 두 번째 MVP 수상
다승 승률 연승상에 팬투표 선정 인기상까지 석권
여자기사상 최정 4연패…문민종 김경은 신인상
신진서가 32년만에 연간 최고승률 기록을 경신하며 개인통산 2번째 MVP에 올랐다.

[헤럴드경제=김성진 기자] 올 1년 내내 한국바둑랭킹 1위 자리를 지킨 신진서 9단이 2020 최고의 기사로 선정됐다.

신진서는 바둑담당 기자들로 구성된 선정위원단 투표 93.55%, 네티즌 투표 78.24%, 합계 88.95%의 압도적인 지지로 2020 바둑대상 최우수기사상(MVP)의 주인공이 됐다. 2018년에 이어 개인 통산 두번째 수상이다.

신진서는 올해 76승 10패로 승률 88.37%를 기록해 지난 1988년 이창호 9단이 세운 연간 최고승률(75승10패, 88.24%)을 0.13% 넘어서며 1위에 올랐다. 사상 초유의 90%에 도전했으나 하루에 2패를 당했던 것이 아쉬웠다. 이 기간동안 신진서는 LG배서 세계대회 첫 우승을 차지했고, 삼성화재배 준우승, 응씨배 4강 진출, 춘란배 8강 진출 등 국제무대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다. 또 GS칼텍스배 3연패, 쏘팔 코사놀 우승 등 국내대회서 4차례 우승을 했다.

신진서는 MVP 외에도 전 부문 수상을 독식했다.

남자 기록부문에서 다승상(76승 10패)·승률상(88.37%)·연승상(28연승)을 수상한데 이어 100% 온라인투표로 진행된 인기상 투표에서 35.76%를 얻어 최정 9단을 제치고 바둑팬의 사랑을 가장 많은 받은 기사로 뽑혔다.

여자기사상 4연패를 달성한 최정 9단

여자부문은 최정이 4년연속 MVP에 오르며 독주가 이어졌다.

최정은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4연패, 한국제지 여자기성전 3연패 등 국내 여자대회 7연속 우승을 차지했으며 남녀 통합대회인 용성전에서 16강, 맥심커피배 8강에 올랐다. 올해 54승 26패 승률 67.5%를 기록해 여자부 다승상·승률상·연승상(16연승)을 휩쓸었다.

남자신인상 문민종 3단

최우수신인상은 7회 글로비스배 세계바둑 U-20에서 쟁쟁한 중국의 우승후보들을 연파하고 깜짝 우승을 차지한 문민종 3단이 남자 부문, 여자바둑리그 우승팀 보령머드의 김경은 2단이 여자 부문 수상자로 결정됐다.

여자신인상 김경은 2단

시니어기사상은 NH농협은행 시니어바둑리그에 4년 만에 출전해 정규리그 12승 1패로 소속팀 서울 데이터스트림즈를 우승으로 이끈 유창혁 9단이 차지했다.

농심신라면배 국내선발전을 통과해 중국의 강자 판팅위 9단을 꺾은 홍기표 9단은 기량발전상을 수상했다.

공로상은 20대 국회의원을 지내며 바둑진흥법 제정에 큰 역할을 한 ‘돌아온 바둑황제’ 조훈현 9단과 호주바둑보급에 큰 힘을 보탠 고 한상대 교수가 선정됐다.

한편 최우수 아마선수상은 아마랭킹 1위 허영락 선수가, 여자 아마선수상은 여자아마랭킹 1위 송예슬 선수가 각각 수상했다.

2020 바둑대상은 29일 한국기원에서 열릴 예정이었으나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보류됐으며, 수상자에 대한 메달 수여식 진행 여부는 추후 결정된다.

▶수상자 명단

▷최우수기사상(MVP) 신진서 9단

▷시니어기사상 유창혁 9단

▷여자기사상 최정 9단

▷남자최우수신인상 문민종 3단

▷여자최우수신인상 김경은 2단

▷기량발전상 홍기표 9단

▷남자다승상 신진서 9단(76승 10패)

▷여자다승상 최정 9단(54승 26패)

▷남자승률상 신진서 9단(88.37%)

▷여자승률상 최정 9단(67.5%)

▷남자연승상 신진서 9단(28연승·2019. 12. 7∼ 2020. 3. 7)

▷여자연승상 최정 9단(16연승·2020. 10. 22 ∼ 2020. 11. 23)

▷공로상 조훈현 9단, 고(故)한상대 교수

▷인기상 신진서 9단

▷최우수아마선수상 허영락

▷여자아마선수상 송예슬

withyj2@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