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올해의 기계인' 효동기계공업 김동섭 대표이사 등 4인 선정
한국기계산업진흥회는 김동섭 효동기계공업(주) 대표이사 등 4명을 '올해의 기계인'으로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기계산업진흥회 제공]

[헤럴드경제 김현일 기자] 한국기계산업진흥회는 김동섭 효동기계공업(주) 대표이사 등 4명을 '올해의 기계인'으로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는 매년 한국기계기술단체총연합회, 한국기계연구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철도기술연구원, 자본재공제조합과 공동으로 산업계, 학계, 연구계, 숙련기술인 등 4개 부문에서 올해의 기계인을 선정하고 있다.

산업계 올해의 기계인으로 선정된 김동섭 효동기계공업(주) 대표이사는 약 37년간 끊임없는 연구개발을 통해 단조성형기계의 독자적 모델을 구축하고, 생산제품의 70% 이상을 독일, 일본 등에 수출해 우리나라 기계산업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학계에선 조형희 연세대학교 교수, 연구계에선 서승일 한국철도기술연구원 수석연구원, 숙련기술인 부문은 강동일 두산중공업 기술수석차장을 올해의 기계인으로 선정했다.

한편, 기계산업 산학연 협력 유공자 포상에는 금속기계 임가공업 분야 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동일금속레이져 김현근 대표이사, ㈜와이지-원 박영군 전무 등 9명이 산업통상자원부장관표창을 받았고, 한국생산기술연구원 김영원 수석연구원, 한국기계연구원 허민 책임연구원 등 2명이 특허청장 표창을 수상했다.

공동주최기관장표창에는 한국기계연구원 장원석 연구실장, 한국항공우주연구원 김영준 선임연구원 등 6명이 수상했다.

joz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