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우 최명길도 고3 아들 앞에선 마음 졸이는 ‘엄마’
[최명길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배우 최명길이 아들의 수능 시험이 끝나자 안도한 듯 편안한 느낌이 물씬나는 사진과 글을 올렸다.

최명길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수고했어요~ 모든 수험생과 학부모님들♡♡ 긴장이 풀리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와인 한 잔이 놓였다. 최명길은 수능이 끝나고 저녁이 돼서야 긴장이 풀린듯 넓은 거실과 야경을 바라보며 와인을 마신듯하다.

고3 아들을 두고 있는 최명길은 이날 "무진이의 수능 합격을 기원합니다"라는 문구가 적힌 포스트잇 사진을 게재하며 아들을 응원한 바 있다.

또 남편 김한길 전 문화부관광부 장관이 작년 여름부터 고3 막내아들을 차로 직접 등교시켜주는 사진도 올려 화목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한편, 배우 최명길은 김한길 전 문화관광부 장관과 1995년 결혼, 슬하 두 아들을 두고 있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