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한화손보, ‘자동차 단기보험 가입’ 특허
IoT 기반, 차량정보 입력
즉석에서 차보험 가입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한화손해보험이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자동차 단기보험 제공 방법 및 장치를 개발해 특허를 받았다고 3일 밝혔다.

단기 자동차보험 가입 모델은 전용 단말기에 설치된 애플리케이션에 차량정보를 입력하면 즉석에서 자동차보험 가입이 가능한 모델이다. 이 모델을 활용하면 단기간 차량을 이용할 때 자동차보험 가입에 소요되는 시간을 줄일 수 있다.

특허 받은 가입 모델은 현재 한화손해보험의 ‘1-day 중고차 시승보험’에 적용 중에 있다. 중고차를 시승하려면 사전에 보험가입을 해야 하는데 기존 방법으로는 승인까지 시간이 오래 걸려 시승을 꺼리거나 무보험 상태로 주행하는 문제를 해소할 수 있다.

한화손해보험은 IoT기반의 차량관제장치에서 차량의 입출차 정보를 전송 받으면 보험이 자동 가입되는 ‘스마트 계약(smart-contract)’ 시스템도 향후 적용할 예정이다. 스마트 계약이 시행되면 고객은 하루 단위가 아닌 실제 차량을 운행한 시간만큼만 보험을 가입하고 보장을 받을 수 있어 합리적인 소비를 할 수 있게 된다.

한화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 특허를 통해 모빌리티와 관련한 초단기보험 개발에 유리한 입지를 선점하게 됐다”며 “디지털 전환(DT)이 빨라지고 있는 상황에 맞춰 자동차보험 이용 고객의 편의제고에 앞장설 것”라고 말했다.

hanir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