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블랙핑크 “첫 정규앨범, 서프라이즈 꽉 차 있을 것”

  • 기사입력 2020-09-11 11: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블랙핑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블랙핑크와 셀레나 고메즈가 미국의 인기 DJ 잭 생(Zach Sang)이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에 화상 출연했다.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11일 ‘잭 생 쇼’(106.1 KOQL-FM)‘ 측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블랙핑크와 셀레나 고메즈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이날 미국 청취자들과 만난 블랙핑크 멤버들은 약 18분 동안 인터뷰를 진행했다.

’아이스크림(Ice Cream)‘ 협업과 관련한 질문에 블랙핑크는 “우리 모두 셀레나 고메즈의 팬”이라며 “그녀와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라고 진심어린 소감을 전했다. 이어 “무엇보다 팬분들께서도 노래를 좋아해주셔서 정말 기쁘다”고 덧붙였다.

또한 블랙핑크 네 멤버와 셀레나 고메즈 모두 ’아이스 크림‘의 프로듀서 토미 브라운(Tommy Brown)과 테디(Teddy) 등 스태프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했다.

특히 블랙핑크는 10월 2일 발표되는 데뷔 4년 만의 첫 정규앨범 ‘더 앨범(THE ALBUM)’에 토미 브라운과 함께한 곡이 2곡이라고 귀띔했다. 로제는 “이번 신곡 ‘아이스크림’이 깜짝 선물같았던 것처럼 첫 정규앨범 역시 서프라이즈로 꽉 차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잭 생 쇼‘는 그간 게스트로 아리아나 그란데, 카디 비, 마일리 사이러스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이 출연한 바 있는 인기 라디오 프로그램이다. 블랙핑크는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출연했다.

다음 달 데뷔 4년 만에 발매하는 블랙핑크의 정규앨범은 지난달 28일 예약 판매가 시작된지 6일 만에 선주문량 80만 장을 넘어서 인기를 모으고 있다.

s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