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생활경제
  • 한미약품 창업주 임성기 회장 2일 숙환으로 별세

  • 기사입력 2020-08-02 16:4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한미약품 그룹 임성기 회장〈사진〉이 2일 새벽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0세.

임 회장은 중앙대 약학과를 졸업하고 1967년 서울 동대문에서 ‘임성기 약국’을 열어 자금을 모았다. 1973년에는 ‘임성기 제약’을 설립했고 그 해에 상호를 한미약품으로 바꾼 뒤 지금까지 회사경영에 헌신했다.

‘한국형 연구개발(R&D) 전략을 통한 제약강국 건설’이라는 꿈을 품고 48년간 기업을 일구며 국내 제약산업 발전에 큰 기여를 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송영숙 씨와 아들 임종윤·임종훈 씨, 딸 임주현 씨가 있다. 장례는 고인과 유족의 뜻에 따라 조용히 가족장으로 치른다. 빈소는 미정이다. 발인은 오는 6일 오전이다. 유족 측은 조문과 조화는 정중히 사양한다는 뜻을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