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한화생명 해피프렌즈 청소년봉사단, ‘랜선’ 출범식

  • 전국의 봉사단 200여명 영상 참석
    코로나19 위기 속 창의적 봉사 펼칠 것
  • 기사입력 2020-07-05 12:4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화생명 해피프렌즈 청소년봉사단 15기 200여명이 4일 영상을 통해 랜선 발대식을 가진 가운데 여의도63빌딩에서 한화생명 김영식 홍보실장(오른쪽에서 세번째), 월드비전 김순이 국내사업본부장(오른쪽에서 다섯번째), 한상호 나눔본부장(오른쪽에서 첫번째) 및 대표학생 3명이 대표로 참석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한화생명은 해피프렌즈 청소년봉사단 15기에 선정된 학생 200여명이 지난 4일 발대식을 갖고 올해 봉사활동을 시작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발대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발대식이 진행된 서울 여의도 63빌딩에는 한화생명, 월드비전 관계자와 대표학생 3명 등 10여명만 참석했다. 나머지 200여명의 학생들은 개별로 자택에서 영상을 통해 발대식에 참석하며 ‘세상을 바꾸는 작은 시선’을 슬로건으로 한 1년 간의 활동의지를 다졌다.

올해로 15년째를 맞는 한화생명 해피프렌즈 청소년봉사단 출범은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될 위기를 맞기도 했다. 사회적 거리두기와 언택트가 강조되는 상황에서 새로운 활동을 시작하는 게 쉽지 않은 상황이었다.

하지만 어려운 상황일수록 사회공헌활동이 더욱 필요하다는 여승주 한화생명 사장의 강한 의지와 청소년들의 참여정신이 모여 15기 활동을 시작하게 됐다.

해피프렌즈 청소년 봉사단원들은 지난해부터 주변의 사회문제를 직접 탐색하고 해결 방법을 찾아가는 활동을 펼쳐왔다. 등하교길 안전펜스 설치, 불법주차해소, LED 가로등 설치 등 안전문제를 해결하고, 어르신들을 배려한 무인발권기 안내 직원 배치, 비효율적인 버스 노선 개선 등 긍정적인 변화를 만들어냈다.

새로 선발된 200여명의 15기 봉사단원들도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세상을 바꿀 수 있는 참신한 아이디어를 통해 변화를 이끄는 적극적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한화생명은 청소년들의 창의적이고 능동적인 봉사활동을 위해 지원 프로그램도 준비했다. 전문 교육기관과 연계해 멘토링서비스를 제공하고, 디지털 콘텐츠 능력 함양을 위한 교육프로그램도 제공한다. 최우수 셀(팀)에게는 대표이사 명의의 기업표창과 시상이 주어진다.

여승주 사장은 “한화그룹 사회공헌철학인 ‘함께 멀리’ 정신을 바탕으로 청소년들이 위기극복에 동참하고 사회문제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면서 “청소년들이 창의적이고 주도적인 활동을 하면서 미래의 인재로 성장하고 건전한 청소년 활동 문화도 정립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온라인을 통해 행사에 참가한 광주 문정여고 2학년 민시은 양은 “전국 해피프렌즈 친구들을 온라인 발대식이라는 방식으로 만나서 반갑고 색다른 느낌이 들었다. 발대식을 시작으로 셀원들과 함께 우리 사회를 더 좋게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해 보자는 다짐을 했다”고 말했다다.

올해로 15기를 맞은 한화생명 해피프렌즈 청소년봉사단은 한화생명과 월드비전이 함께 하는 특별한 봉사단이다.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들이 봉사활동을 통해 신체적, 정신적 건강은 물론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hanira@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