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동국대, 선택적 패스제 도입 결정…총학생회도 “학교가 소통” 환영

  • 올 1학기 D이상 최대 3과목 가능
  • 기사입력 2020-06-26 11: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동국대 로고. [동국대 제공]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 동국대가 학생들의 2020학년도 1학기 성적을 ‘선택적 패스제’로 평가하기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선택적 패스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공정한 성적평가가 어려워진 점을 고려해 A∼D학점을 받은 과목에 한해 원래 부여된 성적을 받을지, ‘패스(Pass)’ 처리할지를 학생들이 직접 선택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그동안 선택적 패스제 도입을 요구해온 학생들은 환영했다.

이달 초 총학생회와 학생평가와 관련한 협의를 진행해온 동국대는 본부 검토와 원격교육자문위원회의 자문을 거쳐 1학기 성적 평가 결과에 선택적 패스제를 적용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이에 따라 동국대 학생들은 이번 학기 성적 공시 후 원하는 교과목을 지정해 ‘P(Pass)’로 이수 변경이 가능해졌다. 변경 가능한 과목 수는 최대 3과목이다. 선택적 패스가 가능한 성적은 D 이상의 경우에 한한다.

김용현 동국대 교무학생처장은 “이번 선택적 패스제 도입도 비대면 수업 운영에 따라 학습권을 보장받지 못한 일부 학생에게 불이익을 받지 않고 학기를 이수할 수 있도록 학생회와 논의를 통해 제도 도입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동국대 총학생회는 학교의 이 같은 발표 직후 ‘동국인을 위해 소통하는 동국대학교’라는 제목의 성명을 내고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총학생회는 성명에서 “동국대는 아직 소통하고 있다”며 “총장님을 비롯한 보직자분들, 교수협의회장님, 직원선생님 모두 우리 학생들의 말에 경청하고 공감해 주셨기에 가능했다”고 밝혔다.

coo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