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서대문구, 독립출판 창작자 양성 프로그램 운영
자기표현적 글쓰기 등 강의 다양
서대문구청 청사 전경 이미지.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서울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독립출판 창작자 양성을 위해 6월5일부터 8월28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7∼9시 신촌 홍익문고에서 ‘글을 쓰는 워크숍’을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워크숍에서는 최복현 작가가 ▷자기표현적 글쓰기 ▷쉽고 명확하게 글 쓰는 방법 ▷글의 윤곽잡기 ▷글쓰기 테크닉 ▷편집 및 퇴고 등의 커리큘럼으로 강의하며 글쓰기 과제에 따른 성과 평가와 발표 순서도 마련된다.

구는 만 39세 미만 지역주민과 청년, 대학생을 대상으로 예비 창작자 20명을 모집한다. 참여를 원하면 서대문구 홈페이지 공지사항이나 ‘신촌, 파랑고래’ 블로그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뒤 이달 22일까지 이메일로 보내면 된다.

참여자 선정은 전문가들의 심사를 통해 이뤄진다. 구 관계자는 “자신만의 글을 쓰고 싶지만 아직 시작하지 못하신 분, 솔직한 이야기와 상상 속의 이야기를 전달하고 싶은 분,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해 자신만의 글을 나누고 싶은 주민들의 많은 신청을 바란다”고 밝혔다.

구는 과정 수료자들에게 수료증을 수여한다. 또 우수 참여자들에게는 구청장 표창을 수여하고 독립출판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 같은 교육 과정 외에 시민 누구나 사전 신청을 통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과정도 마련된다. 6월에서 8월 중 3회에 걸쳐 온라인 플랫폼 글쓰기, 온·오프라인 출간 절차, 음악과 책 등을 주제로 특별강연과 북콘서트가 열릴 예정이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예비 창작자들이 글 쓰는 방법과 독립출판을 위한 일련의 과정을 다각적으로 탐구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choig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