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금융
  • 나이스abc, 셀러허브와 매출채권 선정산 서비스 출시

  • 판매대금 한달 일찍 정산
  • 기사입력 2020-04-20 09: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 나이스신용평가로 알려진 나이스그룹의 P2P 계열사 NICE비즈니스플랫폼(나이스abc)은 온라인 쇼핑몰 통합관리 플랫폼 ‘셀러허브’ 운영사 레이틀리코리아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는 셀러허브를 통해 영업 중인 온라인 쇼핑 판매업자들의 원활한 자금 운용을 돕는 매출채권 선정산 서비스를 21일에 출시한다.

셀러허브는 판매자들이 온라인 유통채널을 관리할 수 있는 온라인 쇼핑몰 통합관리 플랫폼이다. 셀러허브를 통해서 온라인 판매자들은 국내 주요 30여개 인터넷 쇼핑몰에 개별 입점 과정 없이 상품 판매를 진행할 수 있으며 고객관리, 정산 등도 처리 가능하다. 지금까지 약 1만 4000곳이 넘는 온라인 판매업체가 해당 플랫폼을 이용하고 있다.

나이스abc와 셀러허브는 온라인 판매업자들의 판매대금을 미리 선정산하는 매출채권 선정산 서비스를 함께 선보인다. 이로써 셀러허브 플랫폼을 통해 각종 쇼핑몰에서 입점·판매 중인 온라인 셀러들은 판매된 상품의 정산대금을 나이스abc로부터 기존 정산일보다 약 한 달 가량 앞당겨 지급받을 수 있게 된다. 기존의 오랜 정산기간을 대폭 단축시켜 온라인 판매업자의 현금유동성 확보가 용이해지는 셈이다.

또 판매대금 선정산은 자본금이 적은 소규모 판매업자들의 빠른 자금회전을 도와 판매물량의 적시적기 재확보와 주문 제작을 가능케 한다. 즉 온라인 판매업자들의 안정적인 수익 창출과 원활한 사업 운영에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이다.

최정환 나이스abc 대표는 “트렌드에 민감한 온라인 쇼핑은 판매 특성상 물량확보와 판매시기가 매우 중요한데, 오랜 기간이 소요되는 대금정산 구조는 공급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었다”며 "금번 매출채권 선정산 서비스를 통해 셀러허브 이용자(온라인 판매업자)들이 빠르게 현금을 확보하고 경제적 부담 없이 사업을 펼칠 수 있는 선순환 구조가 확보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nature68@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