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박남춘 인천시장,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 설립 추진

  • 인천시, 인하대 등 17개 기관·기업과 업무협약 체결
  • 기사입력 2020-04-01 09: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이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 설립 추진에 나선다.

박 시장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공모하는 2020년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 지원사업 유치를 위해 인하대와 협력해 5개 기관과 12개 기업과 1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는 ▷인천지역의 특성과 강점을 반영한 제조(제조혁신전문대학원) + 물류(물류전문대학원) +포털(공항·항만) 분야의 인공지능 확산으로 지역산업을 고도화 하고 ▷융합대학원으로서 일반대학원의 ‘인공지능 전공’ 및 ‘공학대학원 인공지능융합 전공’을 신설해 고급 석·박사 등 전문 인력양성 및 기업 재직자 교육을 병행하며 ▷인천지역의 산·학·관 인공지능 협력플랫폼을 구축해 인공지능 기술의 산업부문 확산을 목표로 응모한다.

과기정통부는 이번 공모를 통해 올해 4개 대학을 선정,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를 구축하고 선정된 대학별로 3년 동안 약 41억원의 정부 예산을 지원할 계획이다. 향후 사업성과 등을 분석해 국비 추가연장 지원도 검토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인천시는 17개 기관·기업과 함께 주관기관인 인하대가 제물포(제조업, 물류, 포털)에 특화해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 공모사업에 참여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인하대는 인공지능 핵심기술 연구개발 및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인천시 등 공공기관은 연구용 데이터 발굴 및 공유를 위한 다각적 행정지원을 한다.

참여기업은 지역 산업계 현장 데이터 공동 발굴 및 분석 방법론 공유와 이를 이용한 산·학 공동연구를 진행한다.

시는 그동안 ICT, SW기업 집적화를 위한 글로벌 스타트업 캠퍼스(54개사 입주)를 운영하고 있고 4차 산업혁명 대응을 위한 기업 지원사업과 교육·세미나·포럼 등의 다양한 사업을 시행해 왔다.

박 시장은 “협약기관 및 참여기업과 적극 협력해 다양한 산업에 인공지능을 접목시켜 생산·경쟁력을 높이고 특화된 인공지능 융합인재를 양성하는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가 인천에 유치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gilber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