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양천구, 코로나19 통합 웹페이지 운영
확진자 이동경로ㆍ방역현황ㆍ선별진료소 안내

코로나19 대응 관련 통합 웹페이지.

[헤럴드경제=이진용 기자]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3월부터 코로나19 대응 관련 통합 웹페이지를 별도 구축, 운영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코로나19 통합 안내 홈페이지는 흩어져 있는 코로나19 관련 정보 및 대응현황등을 한눈에 볼 수 있다.

또 확진자수 등 관내 코로나19 현황 및 공공시설 임시 휴관 현황, 공적마스크 판매 약국 정보, 방역 현황 등 코로나19 관련 다양한 정보 등을 제공한다.

이외에도 양천구에서 코로나19의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홈페이지를 통해 확진자 이동경로 등을 공개 가능한 범위 내에서 신속·정확하게 공개하며, 그에 따른 대응 및 조치현황을 안내한다.

코로나19 비상대책 홈페이지에 접속하려면 먼저 양천구청 홈페이지(http://www.yangcheon.go.kr)에 접속한 후 첫 화면에서 ‘양천구, 코로나19 24시간 총력 대응’이라고 쓰인 아이콘을 클릭하면 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구에서는 기존 홈페이지와 분리된 코로나19 비상대책 홈페이지를 구축해 주민들이 한눈에 코로나19 관련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며 “구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신속·정확한 정보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jycaf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