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식품
  • [단독] ‘우한 폐렴 의심’ 의정부 중국국적 4세 남자아이 음성 판정

  • 소방당국 “오늘 오전 4시께 통보받았다”
  • 기사입력 2020-01-28 08: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경기도 고양시 명지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입구. [연합]

[헤럴드경제=윤호 기자] 지난 27일 경기 의정부시에서 ‘우한(武漢) 폐렴’ 의심 증상으로 격리됐던 생후 27개월(우리 나이 4세) 중국 국적 남자아이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

경기 의정부소방서 관계자는 28일 “이날 오전 4시께 명지병원으로부터 음성 판정을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보건당국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후 1시12분께 의정부시 의정부동의 한 주택에서 ‘아이가 경련을 일으키고 있다’는 119 신고가 접수돼 구조대가 의정부성모병원으로 이송했다. 이 아동은 해당 병원에서 엑스선(X-ray) 등을 선별 검사한 결과 폐렴 확진 판정을 받았다. 그러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 검사 여부가 어려워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인 경기 고양시 명지병원에서 혈액 샘플 검사를 진행했다.

해당 아동은 부모를 따라 중국 다롄(大連)에서 지난 20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으며, 27일 오전 9시30분께 고열이 발생했고 이어 같은 날 오후 1시10분께 경련을 일으킨 것으로 소방당국은 설명했다.

아울러 지난 27일 우한 폐렴이 의심돼 강원 춘천시 강원대병원을 찾은 20대 여성과 원주에서 이송돼 온 15개월 영아 모두 이날 음성 판정을 받았다.

youknow@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