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文대통령, 양산서 설 쇠고 오후 靑 복귀

  • 기사입력 2020-01-26 17: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문재인 대통령이 설 연휴 첫날인 24일 오전 SBS 라디오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에 전화통화로 새해인사를 전하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문재인 대통령이 경상남도 양산의 사저에서 설 명절을 쇠고 26일 오후 청와대로 복귀했다.

문 대통령은 23일 부인인 김정숙 여사와 농산물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서울 양재동 농협 농수산물유통센터를 찾아 장을 본 뒤 양산으로 향했다.

문 대통령은 양산에 머무르는 3박 4일 사이에 양친의 묘소에 성묘를 다녀오고 설 당일에는 가족과 차례를 지낸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오전에는 SBS라디오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와의 전화 인터뷰를 통해 국민에게 설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연휴 다음 날인 27일 공식적으로 업무에 복귀할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이 확산하는 데 따른 정부 대응 등 국정 현안을 수시로 보고받을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에도 질병관리본부장·국립중앙의료원장에게 전화해 격려하고 우한 폐렴 대응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세 번째 우한 폐렴 확진 환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을 통해 대국민 메시지를 내고 "정부를 믿고 과도한 불안을 갖지 마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정부는 지자체와 함께 모든 단위에서 필요한 노력을 다하고 있다"며 "중국 여행객이나 방문 귀국자 수가 많아 정부는 설 연휴 기간에도 긴장을 늦추지 않고 24시간 대응 체계를 가동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