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통신
  • LGU+, 설 명절 맞아 22명 청각장애인 보청기 지원

  • -2016년부터 총 57명에게 무료 지원
  • 기사입력 2020-01-22 10: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G유플러스는 설 명절을 앞두고 사회복지단체 사랑의 달팽이와 공동으로 22명의 청각장애인들에게 보청기 27대를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2019년 12월 LG유플러스와 사랑의 달팽이가 청각장애인 보청기 지원을 위해 강동 노인종합복지관에서 청력검사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 제공]

[헤럴드경제=박세정 기자] LG유플러스는 설 명절을 앞두고 사회복지단체 '사랑의 달팽이'와 공동으로 22명의 청각장애인들에게 보청기 27대를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임직원 동료간 칭찬감사 메시지를 보낼 경우 1건 당 1000원을 적립, 기부하는 ‘칭찬 감사 일파만파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모아진 기금은 전국 청각장애인 보청기 지원에 사용된다.

2016년부터 현재까지 사랑의 달팽이와 협력해 저소득층 총 57명의 청각장애인에게 63대의 보청기(총 6300만원 상당)를 지원했다.

조영운 사랑의 달팽이 사무국장은 “경제적 문제로 보청기를 구매하지 못하거나, 노후화된 보청기를 계속 착용하는 경우가 많은데 22명의 청각장애인 분들께 소리를 선물할 수 있었다”며 “지원 받은 분들이 이웃과 소통하며 행복한 삶을 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sjpar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